2008년에 블로그를 티스토리로 옮긴 후 큰 틀에서는 특별한 변경없이 계속 사용중이었는데 사용하던 기능들이 하나씩 하나씩 종료가 되어 버리네요.

웹에디터 변경으로 기존에 작성한 글들을 수정하려면 이미지 파일들을 다시 업로드 하여야만 했었고, 키워드 기능 종료로 그동안 열심히 만들어 놓았던 키워드들이 날아가 버리기도 했었죠. 이번에는 현재 적용중인 티에디션 기능이 종료된다고 하네요. 변경을 하지 않으면 강제로 스킨이 변경된다고 하니 어쩔 수 없이 다른 스킨으로 변경을 해야 할것 같습니다.

항의라도 해보려고 관련 글들을 보니 오래된 기능들을 없애는 것에 대하여 긍정적인 반응들도 꽤나 있었습니다. 시대에 뒤떨어지는 기능들을 계속 유지하는 것이 회사입장에서도 상당히 비효율적일텐데 지금이라도 없애는 것을 환영한다는 글들도 꽤나 많이 있었습니다. 물론 없어지는 기능은 다른 것들로 대체가 가능하기도 하고요...

스킨 변경하면서 커스터마이징을 하다보면 블로그가 불안정해질 수 있을 겁니다. 다만 그동안 올린 포스트들이 최신 스킨들과 잘 맞지 않아 스킨변경시 어색해 보일것 같아 걱정이네요...

최대한 어색하지 않은 스킨을 찾아봐야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