썬로드의 교량이야기

올림픽 공원 진입 교량 보도부 붕괴



주말에 뉴스를 보는데 올림픽 공원 진입교량 (청룡교)보도부가 붕괴되었다는 뉴스가 나오네요
옆에 있던 딸래미가 '아빠 나 저기 알아요' 하더군요...^^
예전에 북2문 앞에 살아서 딸래미랑 매주 올림픽 공원갈때 지나가던 교량입니다.
보도부에 자전거 세우고 딸래미랑 밑에 성내천에 떠있는 오리도 보고 그랬는데...^^
딸래미가 "아빠 저 밑에 오리 있는데.. 오리 괜찮을까?" 하고 물어보네요..
붕괴 전부터 보차도 경계부에 균열가고, 보도부가 15도 기울어져 있었다는데 사람을 지나다니게 하다뇨..
다행이 큰 인명 피해는 없어서 다행입니다.



청룡교(이름이 아닌것 같은데... 언론에는 청룡교라고 나오네요)는 콘크리트 상로 아치교이구요.. 횡단은 차도부에 아치리브가 있고 보도부는 캔틸레버로 되어 있었습니다.
붕괴면의 사진을 보니 캔틸레버부 철근이 보차도 경계에서 겹이음 되어 있는것 같군요..
모멘트가 최대가 되는곳에 겹이음을 한것이 좀 이상하긴 하네요...(혹시 보도부는 나중에 확장한것이 아닌지 생각해 봅니다.)
아마도 최근에 보도환경 개선한다고 대리석 깔았는데 이 하중을 못견뎌 보차도경계부의 철근 겹이음부에서 파괴가 일어난것 같군요...
아무튼 이사고로 부상당하신분 쾌유하시길 빌고... 오리들도 무사하길 빕니다.


(go to top)

미리가 본 인천대교 (2009. 10. 15.)



2009년 10월 18일 개통한 인천대교
이틀전에 미리 가서 찍어본 동영상입니다.
개통식날 2MB온다구 경호처에서 교량 박스 안까지 다 수색했다고 하네요...^^

블로그에 올리고 임시저장만 해놓다가 이제서야 포스팅 하네요...
뒷북자료일지는 모르겠네요...
나중에 시간되면 동영상 편집해서 올리겠습니다.
해안 IC 로 올라가 영종도 까지의 풀 영상입니다... ^^




동영상 시작부터
아암교 - Extradosed교, 두산건설
사장교(이름 없습니다. 도로공사에서 나비교라고 부르더군요) - 타원형 주탑 강사장교, SK건설
아치교(역시 이름 없습니다.) - 강관아치교, 대림산업)
인천대교 본교 (사장교, 삼성물산)


(go to top)

토목학회, 도시경관위원회 설치키로




최근들어 경관심의 과정에서 멀쩡한 교량 설계가 뒤바뀌는 일이 종종 발생하고 있다.
변경 이유는 디자인을 전공한 심의위원이 교량이 맘에 들이 않는 다는 것이다.
단순히 모양이나 색깔이 바뀌는게 아니다. 종종 구조계가 바뀌는 경우도 있으니까.
당연한 예기지만 교량 디자인은 외형적인 디자인만이 아니라 구조역학을 기반으로 하여 수행되어야 한다. 이 당연한 것이 경관심의를 하면서 제대로 지켜지지 않고있다.

지금이라도 이런일들에 대응하여 학회차원에서 움직인다고 하니 그나마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다만 새로운 밥그릇을 발견한 디자인 하는 사람들이 쉽사리 내놓을지는 모르겠지만...

초창기 턴키할때 교량 경관업체들은 경관분석이나 하고, 우리가 매우 Formal하게 디자인한 교량에 경관 컨셉을 맞추는 일만 했다. 지금은 어떤가? 경관업체들이 토목용어 써가며, 구조가 어쩌구, 시공성이 어쩌구 하며 교량 계획에 깊게 관여하고 있다. 물론 그들이 구조를 잘 알아서 그렇게 하는건 아닐것이다.
다만 우려되는건 그들이 조금이나마 토목을, 구조를 공부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우리는 왜 그들처럼 디자인을 공부할 생각을 하지 않는가?

예전 글이긴 하지만 아랫글도 한번 읽어 보시길...^^
http://sunroad.pe.kr/212


전국에 다양한 교량이 건설되고 있는 가운데 최근들어 너무 미적인 부분만 강조하다 보니 토목구조에 대한 이해도가 떨어지는 교량디자인이 마구 남발하고 있어 이에 대한 개선책이 요구되고 있다.

2000년대 들어서면서 서해대교를 비롯한 광안대교, 최근에 개통된 인천대교등 초장대형 교량이 지속적으로 건설되고 있으며 사장교현수교등 다양한 형태의 교량이 설계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최근 지자체를 중심으로 교량 구조에 대한 이해도가 전혀 없는 산업디자인 출신이나 미학계통의 심의위원들이 미관을 지나치게 강조하는 교량심의를 유도하고 있어 이에 대한 개선책이 마련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실례로 서울시가 디자인을 강조하며 설치한 공공디자인심의과정에 구조전문가들의 목소리를 담아내는 과정이 매후 미흡한 상태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이 때문에 서울시가 추진하는 교량 설계심의 과정에서 산업디자인을 전공한 심의위원들의 입맛에 맞는 설계안들이 채택되고 있어 구조를 기반으로 한 교량 디자인을 제시하고 있는 토목인들을 당혹케 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같은 현상은 서울보다도 타 도시에서 더 심각한 양상을 띠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일부 시도에서는 아예 휴대폰 등 산업디자인 전공을 한 이들이 교량 디자인 심의에 관여하는 등 일부 단체장의 업적쌓기에 동원되는 양상 마저 보이고 있다.

교량설계를 전문하는 S엔지니어링사의 한 관계자는 “이같은 행태가 최근들어 심해지다 보니 교량설계를 전문으로 하는 우리 입장에서는 당황스러울 때가 한두번이 아니다”라며 “교량 구조에 대한 기초적인 지식도 없는 심의위원들의 심의과정에 대해 어느 누구가 승복하겠는가”라고 강한 불만을 나타냈다.

이 관계자는 “이같은 행태를 억제하기 위해 우리나라도 하루속히 대학교 토목교육과정에 디자인을 공부할 수 있는 커리큘럼을 만들어 구조물에 대한 디자인 마인드를 학창시절에 습득할 수 있는 기회를 주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토목학회에서도 최근 이같은 지적이 계속되자 학회내에 도시경관위원회를 설치할 계획을 마련해 놓고 있다. 토목학회는 내년에 이 도시경관위원회를 중심으로 각종 구조물에 대한 디자인등 경관에 대한 각종 정책과 대안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go to top)

◀ recent : 1 : ··· : 4 : 5 : 6 : 7 : 8 : 9 : 10 : ··· : 104 : previous ▶

Search

About this blog




교량은 단순히 건너가는 것이 아니라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는 도구입니다. 공학적으로 어쩌구 저쩌구 보다는 일상생활에서 접할수 있는 쉽고 재미있는 "다리"를 이야기합니다.

Notic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312)
교량의종류 (43)
썬로드의 교량이야기 (49)
한국의 교량 (39)
세계의 교량 (105)
Canakkale Bridge (1)
교량시공현장 (18)
뉴스속의 교량 (37)
이것저것~ (11)
썬로드의 그림일기 (8)
썬로드의 터키이야기 (1)

Recent Posts

Recent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