썬로드의 교량이야기

구포다리를 위한 변명



동강난 이내 몸 거두고 나면 그 많은 추억은 어디 내려놓을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산 구포와 강서 대저를 잇는 구포다리(구포교). 많은 추억과 애환을 남겼으나 두 차례 붕괴를 겪고 철거될 운명을 맞고 있다. 구포다리 왼쪽은 부산지하철 3호선 교량이다. 박창희 기자

물의 공격은 무서웠다. 70여년을 굳게 앙버티던 무쇠 다릿발이 순식간에 뽑혀나갔다. 우지끈~ 19번 교각이 붕괴되자 길이 15m짜리 상판 4개가 연달아 떨어졌다. 노도처럼 밀려든 강물은 상판과 교각의 철근, 콘크리트를 곤죽으로 만들어 닥치는대로 집어삼켰다.(2003년 9월 14일)

2년 뒤 다시 홍수가 닥쳤다. 이번에는 21번 교각이 엿가락처럼 휘어져 부서졌고 상판 하나가 속절없이 또 날아갔다.(2005년 9월 17일)

수모였다. 그렇게 견고하다던 일제의 근대 기술이 아닌가. 통짜 교각받침에 기둥 3개를 1조로 엮어 교각 56개를 촘촘히 세운 게르버 판형교(鈑桁橋)가 이렇게 무너지다니….

동강난 구포다리(구포교). 부산 경남을 처음 이었던 다리. 눈물과 추억, 소통의 근대 표지.


포스트 전문 보기

신고

'썬로드의 교량이야기 > 나루와다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본 간몬대교와 모지항  (2) 2007.12.17
구포다리를 위한 변명  (1) 2007.12.13
향랑을 찾아서  (1) 2007.12.12
문경 진남교반  (1) 2007.12.11
영주 청다리  (0) 2007.12.09
을숙도의 다리들  (1) 2007.12.08

(go to top)

◀ recent : 1 : ··· :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 : 312 : previous ▶

Search

About this blog




교량은 단순히 건너가는 것이 아니라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는 도구입니다. 공학적으로 어쩌구 저쩌구 보다는 일상생활에서 접할수 있는 쉽고 재미있는 "다리"를 이야기합니다.

Notice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312)
교량의종류 (43)
썬로드의 교량이야기 (49)
한국의 교량 (39)
세계의 교량 (105)
Canakkale Bridge (1)
교량시공현장 (18)
뉴스속의 교량 (37)
이것저것~ (11)
썬로드의 그림일기 (8)
썬로드의 터키이야기 (1)

Recent Posts

Recent Comments